홈으로 | 로그인 | 회원가입
 
통합검색
.......................
자유게시판
질문/답변
복음의 메아리
성도의 칼럼
사진첩
이전게시판글
이전질문/답변
개혁노회
도서출판후원회
HOME > 게시판 > 자유게시판
2018-11-07 22:25:09 조회 : 41         
256강-YouTube강의(약점)20181106-이 근호 목사 이름 : 이미아(IP:122.43.170.138)

256강-YouTube강의(약점)20181106-이 근호 목사

 

제 256강, 제목은 ‘약점’입니다. 사람은 자기에게 약점이 있다고 생각하죠. 그러면 당신이 갖고 있는 약점을 한번 설명해보라고 이렇게 한다면 자기 나름대로의, “이게 내 약점입니다.”라고 내놓을 거예요. 그러나 그것은 지금껏 자기가 자기를 정신 차리게 만들고, 자기가 생각했던 반듯한 자아를 유지하기 위해서 핑계거리로 내비치는 그런 약점이에요. 이런 약점을 내가 알고 있다는 것으로 인하여 내가 얼마나 반듯하게 살고 있느냐를 자랑질 하는 겁니다.

 

예를 들면 사사기에 나오는 삼손 같은 경우를 한번 보세요. 삼손은 머리카락으로 인하여 힘이 생겼다는 그것을 삼손은 절대로 약점으로 여기지 않았어요. 그것을 강점으로 여겼죠. 특히 하나님께서 나를 택하여, 구분하여 세운 사람이다. 천사가 와서 탄생을 예고할 정도면 보통 사람이 아니잖아요. 다른 사람하고 다르다는 그것을 자신의 장점으로 여겼던 겁니다.

 

근데 자신의 장점으로 여겼던 그것이 곧 자신의 약점이라는 사실을 삼손은 상상도 못했습니다. 삼손이 힘센 힘을 발휘에서 길가에 있는 사자를 때려죽였습니다. 아주 강한 사자를 때렸습니다. 그 때려죽이고 나중에 가보니까 모든 인간들이 두려워한 강한 사자에게서 단 것이 나왔습니다. 먹을 수 있는 포도당, 꿀이 나온 거예요.

 

그래서 그것을 가지고 블레셋 사람들에게 다가듭니다. 자신의 강점이 써먹을 데가 있다고 생각한 거예요. 왜냐하면 그 강점은 자기에게만 해당이 되거든요. 아무도 모르잖아요. 그건 자기만의 비밀이 되는 거예요. 자기만의 비밀이라고 하는 것은 다른 말로 하면 하나님과 나 사이에만 아는 특별한 하나님의 은총으로 간주하는 겁니다. 그걸 자기의 강점으로 생각했죠.

 

블레셋 사람에게 수수께끼를 냅니다. 강한 것에서 단 것이 나왔다. 이런 결과를 낳게 되는, 거기에 숨겨있는 비밀을 나에게 제공하지 아니하면 너희들은 나에게 여러 가지 선물을 바쳐야 된다는 식으로 내기를 건 겁니다. 근데 그 삼손이 만약에 힘이 센 사람이 아니고 힘이 없다고 한다면 건방지게 그런 수수께끼를 내겠습니까? 안 내죠.

 

자, 그러면 더 나아가서 삼손이 스스로 “나는 변변치 않는 인간이다. 나는 살아도 그만이고 지금 당장 죽어도 그만이다.”라고 생각한다면 삼손은 그런 수수께끼를 보란 듯이 제시를 안 했겠죠. 자기 머리카락이 힘이 있을 때, 사자를 이겼을 때, 삼손은 타인에 대해서 자기가 강하다고, 강점이라고 생각을 한 거예요.

 

그런데 삼손은 뭘 놓쳤는가 하면은 남보다 더 뛰어난 점이 있다고 의식한 그것이, 남보다 더 못한 존재로 만드시는 하나님의 방식이라는 것을 상상도 못한 거예요. 자, 신약에 와서 열두 제자가 예수님과 함께 다니면서 온갖 희한한 기적들을 경험했고, 본인들도 귀신을 쫓아내며 기적들을 행했을 때, 삼손과 똑같이 그들은 예수님 덕분에 남들보다 추가적으로 강점이 더 보태졌다고 생각을 한 거예요.

 

그런데 그렇게 생각하는 그 강점을 남하고 비교하지 말고, 방향을 남에게 돌리지 말고, 본인에게 돌리면 참 좋았겠다, 라는 생각이 들어요. 그래서 예수님께서는 제자들 앞에 누굴 내세웠느냐 하면 어린아이 하나를 내세웠어요. 자, 어린아이가 세냐? 기적을 많이 행했던 제자들이 세냐? 이거는 누가 봐도 제자들이 월등하죠. 그런데 예수님께서는 단호하게 이야기를 합니다. “너희가 어린아이와 같이 되지 아니하면”, 이 앞에 뭔가 하나를 붙인다면 “너희가 어린아이와 같이 대수롭지 않은 존재가 되지 아니하면 너희들은 하늘나라에 못 간다.”

 

마태복음 11장 25절에 이런 말씀이 나옵니다. 예수님께서 기도하기를, 예수님께서 복음 전하실 때 자기를 믿지 않는 사람들을 보고 하는 말이, “천지의 주재이신 아버지여 이것을 지혜롭고 슬기 있는 자들에게는 숨기시고 어린 아이들에게는 나타내심을 감사하나이다” 26절, “옳소이다 이렇게 된 것이 아버지의 뜻이니이다”라고 되어 있습니다.

 

이 말은 뭐냐 하면 모든 인간들은 강점에 대해서 집중적으로 신경을 쓰면서 살아가는 것이 이 사회에 보편적인 사는 방식이 되었어요. 강자가 이긴다. 강자가 더 오래 살아남는다. 이것을 너나 할 것 없이 모두다 그걸 인식하고 있는 거예요.

 

주님은 거꾸로 가는 겁니다. 반대로 가는 겁니다. 어린아이같이 되지 아니함을 감사한다고 하는 이 말은 아무나 어린아이가 되는 것이 아니고, 이 하나님의 품어있는 진정한 뜻을, 예수님이 이야기한 참된 뜻을 아는 것은 오직 아버지와 아들의 계시를 받은 자 외에는 아무도 알지 못한다고 되어 있어요. 27절, “내 아버지께서 모든 것을 내게 주셨으니 아버지 외에는 아들을 아는 자가 없고 아들과 또 아들의 소원대로 계시를 받는 자 외에는 아버지를 아는 자가 없느니라”

 

돈 1억을 가진 것과 돈 100원 가진 것과, 이 세상에서는 누가 강자에요? 1억을 가진 자가 강자죠. 어떤 사람은 제가 이렇게 이야기를 하면, “나는 1억을 가져도, 나는 그것을 강자라고 교만을 떨지 않았습니다.”라고 우길 수가 있을 거예요. “나는 1억을 가져도 주님이 주신 은혜기 때문에 나는 주님이 중요하지 돈 1억이 중요하지 않다.”라고 평소에 그렇게 자부했을 거예요.

 

그 사람은 본인이 본인의 약점을 가지고 있으면서도 약점이 뭔지 몰라요. 근데 보이스피싱 머시마(‘사내아이’의 방언. 경남, 전남)한테 걸려가지고 다 날려보세요. “뭐, 1억 휴지인데”하고서 아무렇지도 않게 생각합니까? 아니면 찔찔 웁니까? 찔찔 울죠. 집안 난리가 났습니다. 그 말의 필름을 반대로 돌려보세요. 뭐 돈 1억 뭐 주님이 주셨으니까 나는 대수롭게 여기지 않겠다고 하는데, 그게 뭐냐, 본인이 주제파악이 안 되는 거예요.

 

아버지와 아들의 계시가 돈 1억보다 더 중요한 거예요. 근데 1억을 빼앗기기 전에는 뭐라고 하느냐 하면 자신만만하게 “나 그거 믿습니다.” 이래 나온 거예요. 심지어 그걸 믿는 것을 자기의 강점으로 여겼던 겁니다. 제가 분명히 합니다. 인간은 약점 외에는 어떤 강점도 갖고 있지 않습니다. 약점 외에는. 모든 게 약점이에요.

 

자기 마음 낮추는 것도 약점이고, 나는 어린아이같이 살고 있다고 해도 약점이고, 나는 믿음이 좋다고 하는 그것도 약점이고, 나는 주님만 바라봐, 나는 하늘나라만 소망한다고 하는 그것도 약점이에요. 인간은 약점 외에는 내놓을 것이 없습니다. 바로 그것을 주님께서는 어떻게 하느냐 하면, 작용하셔서 너한테는 약점만 있다는 사실을 들추어내는, 그렇게 될 때, 그 사람은 주님만이 강점이고 나는 주님 앞에서 모든 게 약점이라는 것을 비로소 고백하게 될 것입니다.

 

그리고 중요한 것은 이 땅에서 얼마나 내 인생이 좌절되고 엉망진창이 되는 것이 중요한 것이 아니고, 천국에 간다는 것, 내가 천국이 어떤 세계인데 감히 거기에 갈 수 있느냐, 천국에 들어간다는 이 혜택! 이거보다 더 소중한 것은 없습니다. 제가 설교시간에 그런 이야기를 했거든요. 사람이 온 천하를 얻고도, 다른 말로 하면 1억을 얻고도 지 목숨을 잃으면 무슨 소용이 있겠느냐, 라고 했거든요. 마태복음 16장 26절에서.

 

그럼 이걸 반대로 해봅시다. 사람이 1억을 날려도 주님의 영생을 얻었으면 눈물 흘릴 일이 아니고, 아, 사태가 이렇게 돌아가는 것이, 예수님의 말씀의 현실이 이게 실제상황이라는 것을, 또 다시 충격적인 요법으로 깨닫게 해주신 주님의 은혜에 감사하면 되는 겁니다.

 

“나는 약점만 지니고 평생을 살아간다.” 잊지 마시기 바랍니다.

 

 

 

 첨부파일 : 256강-YouTube강의(약점)20181106-이 근호 목사.hwp (32.0K), Down:6
게시물7,528건
번호 제 목 이름 날짜 읽음
공지   2019 겨울수련회 안내 관리자 18-11-08 91
공지   대장간 출판사에서 이근호목사님 저서를 다량 구입했… 관리자 18-08-25 399
공지   2018 십자가마을 여름수련회 '사도행전'강해 영상 안… 최지영 18-07-30 493
공지   [책]2018 신간 '하늘의 징조'출간&구입안내 (1) 최지영 18-05-31 557
공지   이스라엘 유적 답사 동영상 (1) 이근호 18-03-10 798
공지   십자가마을(도서출판)후원회에서 알려드립니다. 김종인 17-05-29 1547
공지   실시간 생방송 새주소 입니다. 관리자 17-02-19 4337
공지   이 근호 목사님 저서 안내 관리자 14-07-11 5069
8032   [진리의 가격] 이근호 18-11-15 25
8031   164강-창 42장 1-4절(생존과 생명)181114-이 근호 목… 오용익 18-11-15 14
8030   20181112b 부산강의 : [시편]15(8편)-인간 없음 한윤범 18-11-14 29
8029   20181112a 부산강의 : [시편]15(8편)-인간 없음 한윤범 18-11-14 30
8028   서울의존강의20181109b 베드로전서2장 10-13절(예언자… 이미아 18-11-13 28
8027   서울의존강의20181109a 베드로전서2장 10-13절(예언자… 이미아 18-11-13 37
8026   313강-갈 6장 17-18(예수의 흔적)181111-이 근호 목사 오용익 18-11-12 37
8025   210강-여호수아 8장 24~29절(아이성 진멸)20181111-이… 송민선 18-11-11 40
8024   부산 성경공부 안내 서경수 18-11-11 24
8023   임금 (마 25장 34- 46) 대전- 104강 주향 18-11-08 55
8022   소유욕(삼상 15장7-24절) 대전- 42강 주향 18-11-08 46
8021   163강-창 41장 54-57절(에브라임)181107-이 근호 목사 오용익 18-11-08 48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맨끝
 
게시판
자유게시판
질문/답변
복음의 메아리
성도의 칼럼
사진첩
이전게시판글
이전질문/답변
개혁노회
도서출판후원회
성경신학
성경신학1
성경신학2
신학과철학
성경중심사상과 그 전개
성경강해
구약
신약
신학강의 1
신학강의 2
신학강의 3
자료
십자가를 아십니까?
하나님의 선택
기독교의 허상1,2
말씀의 조약돌
피와 성전과 교회
조직신학의 고속도로
과학의 정체
50여명의 신학자들
인간 구원을 위한 신학
철학의 함정
교회사
지옥의 하나님
예수사회
 
 
지역강의
강의일정
광주강의
대구강의
부산강의
서울강의
안산강의
울산강의
대전강의
기타강의
블로그
블로그
 
Copyright ⓒ 2006 by 십자가마을, All rights reserved.
주소 : 대구광역시 동구 팔공로 91길 10-11 신동아빌라 1동 201호   전화 : (053) 986-0172   H.P. : 010-3511-0172   상담 : 이근호   이메일 : knowcross@hanmail.net
홈페이지 관련 문의: 관리자(sungjaepil@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