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으로 | 로그인 | 회원가입
 
통합검색
.......................
자유게시판
질문/답변
복음의 메아리
성도의 칼럼
사진첩
이전게시판글
이전질문/답변
개혁노회
도서출판후원회
HOME > 게시판 > 자유게시판
2021-06-23 05:52:21 조회 : 142         
356강-YouTube강의(목숨 선취 히브리서 2:9)20210622-이 근호 목사 이름 : 이하림(IP:124.254.211.180)
356강-YouTube강의(목숨 선취 히브리서 2:9)20210622-이 근호 목사


제356강, 제목은 ‘선취’. ‘선(先)’이란 미리, ‘취(取)’는 취한다, 가진다. ‘선취’는 ‘미리 취한다’고 표현할 수가 있습니다. 선취란 말은 하나님께서 일을 하실 때에 인간이 갖고 있는 시간 순서를 하나님은 따르지 않는다는 것입니다.

왜 그러느냐 하면 인간들은 미리 예언을 하게 되면 속으로 상상을 하게 돼요. ‘이러한 하나님의 예언이 주어졌기 때문에 아마 이런 식으로 실현될 수 있을 것이다’ 인간들은 그 예언의 말씀을 나름대로 이해하고 해석해서 선취가 아니고 성취되는, 완성되는 그 모양새를 미리 짐작하게 되는 겁니다. 하나님께서 예언하셨으니까 ‘하나님께서 미리 예언했다는 말은 대비하라는 뜻으로 우리가 받아들여야 된다.’라고 어느 인간인들 그렇게 생각 안 하겠습니까.

그런데 막상 성경에 보게 되면 하나님의 말씀대로 메시아를 기다리고 대비했던 그들은 엉뚱한 메시아를 고대했던 겁니다. 정작 사람에게 오셨던 그 메시아하고 유대인들이 성경을 파고들고 연구해서 내놓은 그 메시아가 달라도 너무 다르죠.

동일한 말씀인데 분명히 하나님께서 그 말씀대로 이루어진다 해서 막상 이루어진 그 모양을 보니까, 그 결과를 보니까 전혀 예상 못한, 예상이 안 된 다른 엉뚱한 분으로 이 땅에 오신 거예요. 엉뚱한 분으로 오셨다는 이 사실을 제자들도 몰랐고 나중에 오순절 성령이 오고 난 뒤에 회상하듯이 예수님이 하신 말씀과 모든 것을 회상해서 새롭게 비로소 눈이 열리고 마음이 열려서 깨닫게 하는 그 방식을 하나님은 사용했습니다.

정작 그 현장에서는 깨달은 사람이 없고 나중에 예수님께서 하늘로 승천하셨을 때에 그 때 하늘에서 누군가 오셨죠. 성령이 오셨죠. 성령이 오니까 ‘우리가 처음부터 끝까지 제대로 파악한 건 아무것도 없었다.’라는 것을 그제야 그들은 받아들이게 되는 겁니다.

그러면 성령을 받은 후에 방금 제가 이야기한 것처럼 ‘하나님께서는 예언과 그 완성 사이에 인간의 생각이 끼어들 여지가 전혀 없게 하셨구나.’ 그것을 그들은 발견하게 됩니다. ‘끼어들어서 협조하는 정도가 아니고 알지도 못하면서 계속해서 자기는 하나님의 일을 하고 있다는 그런 착오를 유발했구나.’ 그것은 주님만이 할 수 있는 일에 인간들이 훼방 놓고 방해한 거죠.

그러면 오늘날 성도들이 성령을 받았다는 말은 새삼스럽게 일을 거창하게 해서 업적을 남기고 실적을 남기는 것이 아니고 이것만 하면 돼요. ‘아, 잘못 생각했구나. 주어진 현실의 근거와 그 내막 그리고 돌아가는 모든 흐름에 대해서 지금도 여전히 착오하고 착각할 게 계속해서 우러나겠구나.’가 이 생을 다 할 때까지 죽을 때까지 계속해서 일어나는 겁니다.

일은 주님 혼자 하셨고 어떤 인간도 주의 일에 끼어들 수 없는 그 정도로 거룩한 일이라면 이미 구원받은 사람이 해야 될 일은 딱 한 가지, ‘이래서 우리는 끼어들 수 없는 존재였군요.’ 그것을 계속 받아들이는 그 자체가 바로 주님 하신 일의 증인이 되는 겁니다.

주께서는 우리 성도로 하여금 이 땅에 살게 하시고 갖가지 일에 말려들게 하시고 그리고 여러 가지 사건이 들이닥치게 하시면서 그 사건과 그 경우들과 그 모든 경험들을 통해 결국 하나님께서 하시고자 하는 것은 네가 잘못 생각하고 있다는 거예요. 세상과 너 자신과 주님에 대해서 하나님에 대해서 다른 하나님, 엉뚱한 하나님을 생각했다는 것을 날마다 깨우치게 하는 일을 주께서 하시는 겁니다.

새삼스럽게 우리가 거대한 일을 하는 게 아니에요. 전도, 선교, 실적 하는 것은 잘못된 겁니다. 주께서 알아서 다 했는데 우리는 오해만 늘어놨을 뿐입니다. 왜 그런 일이 일어나는가. 그것은 하나님께서 미리 이 세상은 이렇게 흘러간다는 것을 다 아시고 그 최종의 순간이 앞에 있는 예언들의 내용을 미리 취했다, 선취했기 때문에 그렇습니다.

그것이 히브리서 1장에 보면 나오는데 1장 1절과 2절에 보면, “옛적에 선지자들로 여러 부분과 여러 모양으로 우리 조상들에게 말씀하신 하나님이” 여러 모양으로 우리 조상들에게 말씀하신 하나님께서 예언을 하신 거예요. 그런데 그 예언을 주신 그 당시나 인간세계 어느 누구도 예수님께서 이렇게 오신다는 것을 제대로 파악할 수 있는 선지자나 그런 사람은 없었습니다. 상당히 이질적인 사건이 터졌다. 자기 나름대로 그것을 이해하겠죠, 이게 무슨 뜻인지. 이해는 하겠지만 그게 충분하게 무슨 뜻인지 거기에 대해서는 알 수 있는 것이 아무것도 없습니다.

2절에 보면 “이 모든 날 마지막에 아들로 우리에게 말씀하셨으니 이 아들을 만유의 후사로 세우시고 또 저로 말미암아 모든 세계를 지으셨느니라” 이렇게 되어 있어요. 그러니까 모든 말씀을 말씀대로 이 세상을 다 만드신 그 분이, 처음에 그렇게 만들어놓았던 그 분이 시간상 나중에 끝에 오시는 거예요. 그러니까 주님이 오실 그 순간의 입장에서는 “내가 다 만들었다”라고 미리 선취한 내용을 품고 이 땅에 오신 거예요.

선취한 내용이 이렇게 왔을 때 그럼 선취라는 사실을 깨닫지 못하고 자기 나름대로 해석한 우리들 입장에서는, 하나님께서는 조금씩 조금씩 알려주시지 왜 마지막에 한꺼번에 다 알게 하시는가. 어느 누구도 그 아드님이 그렇게 된다는 사실을, 그것은 아무도 몰랐습니다. 아들로 오신 그 분이 모든 것의 창조자라는 사실을 아무도 몰랐어요.

그 이야기가 히브리서 2장에 보면 쭉 나오는데 그 중에서 한 가지만 보면 2장 9절에, “오직 우리가 천사보다 잠간동안 못하게 하심을 입은 자 곧 죽음의 고난 받으심을 인하여 영광과 존귀로 관 쓰신 예수를 보니 이를 행하심은 하나님의 은혜로 말미암아 모든 사람을 위하여 죽음을 맛보려 하심이라”

그러니까 주님께서 창조를 선취했다는 말은 자기 백성을 위한 죽음을 미리 자기 죽음 안에 다 선취했다는 말이에요. 그렇다면 여기서 우리가 정리하면 이렇습니다. 우리는 주님이 내 죽음을 먼저 가져갔다는 생각을 못하고 지금 살아있는 내가 주님을 위해 어떤 실적과 업적을 남길 생각을 하고 있어요. 이게 선취라는 의미를 빼버리니까 이렇게 된 거예요.

주님께서 우리 하는 일을 선취한 게 아니고 우리의 죽음을 선취한 거예요. 주님께서는 우리를 죽은 자로 보고 있단 말이죠. 그런데 우리는 멀쩡하게 살았다 여기고 살아있는 내가 예수를 믿어드릴까요, 주를 위해서 충성을 다 할까요? 이러고 있는 거예요.

선취라는 의미가 삭제된 상태에서 마치 예수님 당시의 제자들이 예수님께 충성을 다 하고 순종을 다 하면 예수님과 더불어 천국에 곧바로 들어갈 줄 알았던 그 착각과 똑같은 겁니다. 그리고 구약의 선지자들이 열심히 하게 되면 그걸로 자기 있는 이스라엘 자체가 완성된 메시아 나라인 줄로 착각하는 것과 똑같은 거예요. 오늘날 열심히 기도해서 교회 세우면 그 교회가 천국인 줄 착각하고 있는 것과 똑같은 겁니다.

주님께서 성취한 것은 우리의 노력으로 성취한 게 아니고 우리의 활동을 성취한 것이 아니고 뭘 선취했느냐 하면 이미 우리가 죽었다는 것을, 그 죽음을 선취한 거예요. 그러니까 우리가 주님 말씀을 듣고 깨달아야 될 것은 다른 게 아닙니다.

아, 내가 매일매일 죽는구나. 그럼 죽으니까 죽은 자가 할 게 없잖아요. 할 게 없구나. 그냥 매일같이 죽어있으면 되는구나. 이 사실을 어디서 찾는가. 십자가에서 찾으면 되는 겁니다. 그게 바로 십자가 증인입니다.
 첨부파일 : 356강-YouTube강의(목숨 선취 히브리서 2장 9절)20210622-이 근호 목사.hwp (32.0K), Down:5
게시물9,186건
번호 제 목 이름 날짜 읽음
9671   7강-요나 2장 1-4절(생명싸개)210811-이 근호 목사 오용익 21-08-12 112
9670   40강-골 4장 4-6절(매개)210808 - 이 근호 목사 오용익 21-08-08 94
9669   95강-욥기 29장 1~7절(쪼개진 자아)210808 이근호 목… 송민선 21-08-08 82
9668   주일학교 설교 / 진정한 기적 / 210808 정인순 21-08-08 93
9667   수련회 소감(왕의 무대) 송민선 21-08-08 170
9666   2021 십자가마을여름수련회 제9강-사무엘하 강해 : 제… 이미아 21-08-07 112
9665   2021 십자가마을여름수련회 제8강-사무엘하 강해 : 무… 이미아 21-08-07 94
9664   2021 십자가마을여름수련회 제7강-사무엘하 강해 : 율… 이미아 21-08-07 92
9663   2021 십자가마을여름수련회 제6강-사무엘하 강해 : 원… 오용익 21-08-07 83
9662   2021 십자가마을여름수련회 제5강-사무엘하 강해 : 멘… 오용익 21-08-07 86
9661   2021 십자가마을여름수련회 제4강-사무엘하 강해 : 욕… 오용익 21-08-07 81
9660   2021 십자가마을여름수련회 제3강-사무엘하 강해 : 피… 한윤범 21-08-07 88
9659   2021 십자가마을여름수련회 제2강-사무엘하 강해 : 다… 한윤범 21-08-07 89
9658   2021 십자가마을여름수련회 제1강-사무엘하 강해 : 말… 한윤범 21-08-07 134
9657   6강-요나 1장 17절(큰 죽음)210804-이 근호 목사 이하림 21-08-05 94
9656   39강-골 4장 2-3절(주의 이름으로 하는 기도)210801 -… 오용익 21-08-04 91
9655   94강-욥기 28장 21~28절(지혜찾기)210801 이근호 목사 송민선 21-08-03 79
9654   2021 십자가 마을 여름 수련회 7-9강 녹취 정석훈 21-08-02 166
9653   미리 마친 마지막 강의 이근호 21-08-02 148
9652   2021 십자가 마을 여름 수련회 1-6강 녹취 정석훈 21-08-02 215
맨처음 이전 [1] [2] [34 [5] [6] [7] [8] [9] [10] 다음 맨끝
 
게시판
자유게시판
질문/답변
복음의 메아리
성도의 칼럼
사진첩
이전게시판글
이전질문/답변
개혁노회
도서출판후원회
성경신학
성경신학1
성경신학2
신학과철학
성경중심사상과 그 전개
성경강해
구약
신약
신학강의 1
신학강의 2
신학강의 3
자료
십자가를 아십니까?
하나님의 선택
기독교의 허상1,2
말씀의 조약돌
피와 성전과 교회
조직신학의 고속도로
과학의 정체
50여명의 신학자들
인간 구원을 위한 신학
철학의 함정
교회사
지옥의 하나님
예수사회
 
 
지역강의
강의일정
광주강의
대구강의
부산강의
서울강의
안산강의
울산강의
대전강의
기타강의
블로그
블로그
 
Copyright ⓒ 2006 by 십자가마을, All rights reserved.
주소 : 대구광역시 동구 팔공로 91길 10-11 신동아빌라 1동 201호   전화 : (053) 986-0172   H.P. : 010-3511-0172   상담 : 이근호   이메일 : knowcross@hanmail.net
홈페이지 관련 문의: 관리자(sungjaepil@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