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으로 | 로그인 | 회원가입
 
통합검색
.......................
자유게시판
질문/답변
복음의 메아리
성도의 칼럼
사진첩
이전게시판글
이전질문/답변
개혁노회
도서출판후원회
HOME > 게시판 > 자유게시판
2022-07-06 09:24:56 조회 : 53         
398강-YouTube강의(해석 에베소서 6:12)20220705-이 근호 목사 이름 : 이하림(IP:220.85.221.142)
398강-YouTube강의(해석 에베소서 6:12)20220705-이 근호 목사


제398강, ‘해석’. 설명해야 될 문장과 언어가 있다는 겁니다. 하나님은 보이지 않고 보이지 않는 하나님께서 언어계시, 글자로 된 하나님의 계시를 사도들에게 맡겨서 그들이 글을 썼고 그 글은 사도들 자신에 의해서 해석이 되었고 해석된 그 자체도 하나님의 계시가 되게 하셨습니다.

그러면 하나님께서 언어를 주셨지만 그 해석은 인간들의 이성과 지혜에 맡겼느냐? 그게 아니고 성령께서 사도들을 사용하사 예수님의 말씀과 전하신 것을 언어로 기록하도록 그렇게 했습니다. 그래서 성경은, 신약성경도 그렇고 구약성경도 그렇지만, 성경은 하나님의 성령의 힘으로, 보통 ‘감동으로’ 이렇게 되어 있잖아요, 하나님의 주도하에 우리에게 나타난 겁니다.

사도들이 썼다고 하지만 사도들이 썼다는 것은 별 의미 없죠. 그건 제켜버려도 됩니다. 누가 썼던 간에 그건 큰 문제 아니고요. 주님의 주도하에 그러한 성경이 하나님의 계시로서 남겨졌다는 게 중요합니다.

그래서 이 성경해석에 있어서 성경을 더 넘어가는 자도 용납하지 않고 빼는 자도 용납되지 않아요. 그리고 이 성경말씀에 나오는 복음을 듣고 읽고 믿게 된 자는 복이 있고 그들이 복음의 말씀을 들음으로 그들이 복이 있는 상태로서 구원받는 방법을 주님께서 사용하셨습니다.

그런데 여기에 대해서 인간들은 다음과 같이 걱정을 해요. “다 지켜야 됩니까?” 이렇게 걱정을 하는데 성경에 인간이 지킬 것은 하나님께서 하나도 주시지 않았습니다. 지킬 것이 하나도 없다는 것, 그게 믿음의 내용이 되는 거예요. 지켜서 구원받는 것이 아니라는 그것이. 지켜서 구원받는 게 아닌 내용들을 우리에게 주셨고 우리는 그걸 보면서 이게 지킬 것이 아니고 이대로 될 수밖에 없다는 그 사실을 받아들이면서 구원받는 겁니다.

그 이유가 성경은 성령으로 되어있고 성령으로 된 말씀이 실현되는 것도 성령의 몫이고 성령께서 하실 일입니다. 성령은 하나님이죠. 하나님의 일을 하시는데 인간이 건방지게 자기가 나도 좀 했습니다, 할 수 없도록 그렇게 하셨습니다.

그래서 이렇게 보게 되면 성경을 설명하고 해석하는 데 있어서 필수적으로 성령 받은 사람이 제시되어서 그들로 인하여 복음 전파를 하게 하셨습니다. 이것을 가지고 은사라 이야기해요. 은사는 성령이 주신 성령의 일에 참여하게 하는 하나님이 주신 선물, 은혜를 은사라 합니다.

그래서 신약성경에 나와 있는 여기 참여하고 있는 사도들이 구약성경이나 예수님이 하신 말씀에 대해서 어떤 식으로 해석을 하는지 그 해석원리를 우리가 받아들일 필요가 있죠. 물론 조건은 우리도 같이 동일하게 성령을 받아야 이것을 동의할 수 있습니다.

그럼 사도들이 예수님 말씀과 구약성경, 자기가 받은 하나님의 계시를 어떤 식으로 설명하고 해석했던가? 그것은 바로 영적 전쟁을 위함입니다. 영적 전쟁이에요. 에베소서 6장 12절에 보면 “우리의 씨름(싸움)은 혈과 육에 대한 것이 아니요” 혈과 육에 대한 것이 아닙니다. 그러니까 사람하고 붙들고 네가 옳다, 그르다 하고 논쟁할 필요가 없고 논쟁할 이유도 없다는 겁니다.

왜냐하면 말씀을 가진 사도나 성령 받은 성도는 적이 있는데 그 적이 “정사와 권세와 이 어두움의 세상 주관자들과 하늘에 있는 악의 영들에게 대함이라” 그렇게 되어있어요. 앞에 정사와 권세라는 것은 세상을 정신적으로 지배하고 있는 정치적 권력을 이야기하는 겁니다. 정치적 권력자들이 하는 일이 영적으로 보게 되면 예수님 편에 서지 않고 악한 편에 서 있다는 것을 전제로 하게 돼요.

왜 그러느냐 하면 십자가 사건을 반복해야 되기 때문에 그렇습니다. 십자가 사건에 관여했던 그 당시에 정치적 권력자인 본디오 빌라도가, 로마 측 인사죠, 본디오 빌라도가 십자가에 예수님이 달리도록 적극 말렸습니까? 그렇지 않죠. 결국은 협조했죠, 예수님 죽이는 데에. 가담자가 된 거예요. 공범자가 되고. 또는 뭐 방관자라 하지만 그냥 단순한 방관자가 아니고 뒤에서 후원자 노릇을 했습니다.

따라서 이 세상 권력이라는 것은 예수님 십자가와 결부시켜 볼 때 그 성질이 어두운 악한 영들과 결탁되어 있다는 것이 이미 탄로 났어요. 따라서 성경해석을 할 때 세상 권력이나 악한 영들을 전제로 해서 성경이 해석되어야 된다는 거예요. 이 말은 “당신 똑바로 하세요.” 이래가지고는 이게 성경해석이 아니다 이 말이죠.

“영과 악마와 당신은 이런 식으로 결탁되어 있습니다.”를 까발릴 수 있는 해석, 이것이 성경해석의 방향이고 모양이고 하나의 형태로서 갖춰져야 되는 겁니다. 그럼 성경해석의 내용은 뭐냐? 고린도전서 2장 4절-5절에 잘 나와 있습니다. 설교나 성경해석의 원칙이 제시되어 있습니다. “내 말과 내 전도함이 지혜의 권하는 말로 하지 아니하고 다만 성령의 나타남과 능력으로 하여”

자, 여기서 보게 되면 만약에 사도에게 성령이 그 순간 나타나지 않고 능력이 나타나지 아니하면 사도는 설교하거나 전도할 수 없다, 그렇게 되는 겁니다. 그 말을 같은 말로, 성령의 나타나심과 능력이 오게 되면 전도를 하기 싫어도 전도를 해야만 한다, 같은 뜻이죠.

그럼 왜 이렇게 내 전도함이 지혜의 권하는 말로 하지 않아야 되는가? 5절에 그 이유가 나와 있습니다. 사도가 전하는 그 말씀, 그 계시를 제대로 받은 사람들은 다음과 같은 공통된 고백을 하게 되는데 5절입니다. “너희 믿음이” 우리 입장에서 나의 믿음이죠, 나의 믿음이 “사람의 지혜에 있지 아니하고 다만 하나님의 능력에 있게 하려 하였노라” 바로 이것이 모든 성경해석에 다 적용되어야 돼요.

첫 번째로 제가 성경해석 적용되는 방법은 성경해석은 악한 영들을 노리면서 바라보면서 성경해석 해야 된다. 인간이 뭐 열심히 하고 이런 성경해석이 들어가면 안 되죠. 배후에 악한 영들이 예수님한테 어떻게 했는가, 이 세상 권력자들이 어떻게 했는가. 두 번째는 인간이 받아들일 때 믿음으로 받아들이는데 그 믿음이 나의 의도와 기대하는 바와 나의 지혜와 나의 마음준비와는 전혀 상관없이 오직 하나님의 능력으로만 믿도록 되게 되어있어요. 이것은 의도적으로 하나님의 모든 성경해석에서 인간의 가능성을 모조리 전부다 제거해버리는 겁니다.

쉽게 말해서 하나님이 택한 자만 믿어라. 그 외에는 아예 믿지 마! 믿지 말고 그냥 지옥 가세요. 하나님의 택한 자만 믿는데 누구를 택했느냐? 사도가 뭐 아는 사람, 자기 친구? 특혜? 안 됩니다. 택했다, 안 택했다는 성령님의 소관이기 때문에 성령께서 그들에게 능력을 주게 되면 이쪽에 전하는 사람도 성령, 듣는 사람도 성령.

따라서 믿음은 내 행위로 내가 노력해서 얻은 믿음이 아닙니다. 따라서 이것은 주님이 개입했기 때문에 나라는 존재는 여기서 사나 죽으나, 죽느냐 사느냐 그것은 하나님의 해석에 그게 끼어들면 안 됩니다. 내가 살고 죽는 게 문제가 아니고 지금 주님이 일하신다는 것, 이게 모든 해석의 일목요연함, 동일한 내용입니다.
 첨부파일 : 398강-YouTube강의(해석 에베소서 6장 12절)220705-이 근호 목사.hwp (31.5K), Down:4
게시물9,794건
번호 제 목 이름 날짜 읽음
10295   울산 성경공부 안내 서경수 22-08-31 49
10294   7강-디모데전서 1장 18-20절(광기)220821 - 이 근호 … 오용익 22-08-28 74
10293   14강-예레미야 3장 1~5절(주님의 상처)220828 이근호 … 송민선 22-08-28 61
10292   주일학교 설교 / 유월절 / 220828 정인순 22-08-28 42
10291   5강-나훔 1장 14-15절(추락중)220824-이 근호 목사 오용익 22-08-25 83
10290   6강-디모데전서 1장 17절(하나님의 기만)220821 - 이 … 오용익 22-08-21 86
10289   13강-예레미야 2장 35~37절(지정받은 위치)220821 이… 송민선 22-08-21 50
10288   주일학교 설교 / 뱀을 잡으라 220821 정인순 22-08-21 58
10287   4강-나훔 1장 9-13절(주님의 자기입증)220810-이 근호… 오용익 22-08-18 68
10286   사진첩 난에 여름수련회 사진들이 올라져 있습니다. 이근호 22-08-15 178
10285   5강-디모데전서 1장 15-16절(이방인 구원)220814 - 이… 오용익 22-08-14 82
10284   12강-예레미야 2장 29~34절(영적 체험)220814 이근호 … 송민선 22-08-14 68
10283   주일학교 설교 / 모세 건짐 / 220814 정인순 22-08-14 45
10282   여호와삼마 문(門) 그림입니다 이하림 22-08-14 94
10281   수련회 보충 (여호와 삼마에 대해서) 에스겔 48:36 이근호 22-08-14 113
10280   수련회 소감(얼굴이 명승지) 송민선 22-08-11 233
10279   3강-나훔 1장 6-8절(두 범주)220810-이 근호 목사 오용익 22-08-11 53
10278   2022 십자가마을여름수련회 제1강 그림파일 두번째입… 이하림 22-08-08 144
10277   4강-디모데전서 1장 12-14절(피하시는 주님)220807 - … 오용익 22-08-07 90
10276   11강-예레미야 2장 26~28절(사용과 언급)220807 이근… 송민선 22-08-07 49
맨처음 이전 [1] [2] [34 [5] [6] [7] [8] [9] [10] 다음 맨끝
 
게시판
자유게시판
질문/답변
복음의 메아리
성도의 칼럼
사진첩
이전게시판글
이전질문/답변
개혁노회
도서출판후원회
성경신학
성경신학1
성경신학2
신학과철학
성경중심사상과 그 전개
성경강해
구약
신약
신학강의 1
신학강의 2
신학강의 3
자료
십자가를 아십니까?
하나님의 선택
기독교의 허상1,2
말씀의 조약돌
피와 성전과 교회
조직신학의 고속도로
과학의 정체
50여명의 신학자들
인간 구원을 위한 신학
철학의 함정
교회사
지옥의 하나님
예수사회
 
 
지역강의
강의일정
광주강의
대구강의
부산강의
서울강의
안산강의
울산강의
대전강의
기타강의
블로그
블로그
 
Copyright ⓒ 2006 by 십자가마을, All rights reserved.
주소 : 대구광역시 동구 팔공로 91길 10-11 신동아빌라 1동 201호   전화 : (053) 986-0172   H.P. : 010-3511-0172   상담 : 이근호   이메일 : knowcross@hanmail.net
홈페이지 관련 문의: 관리자(sungjaepil@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