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으로 | 로그인 | 회원가입
 
통합검색
.......................
자유게시판
질문/답변
복음의 메아리
성도의 칼럼
사진첩
이전게시판글
이전질문/답변
개혁노회
도서출판후원회
HOME > 게시판 > 자유게시판
2021-10-27 14:35:16 조회 : 130         
<20211013:제사장의 원형-수요설교 설명> 이름 : 공은주(IP:119.207.152.148)
<20211013:제사장의 원형-수요설교 설명>

수요설교 들었다 치고 요약해 드리면 세 가지 점을 연결했습니다. 하나는 원래 원형은 멜기세덱 제사장이에요. 이 멜기세덱은 이 땅에 족보가 없습니다. 이 땅의 인물이 아니에요. 이 땅의 인물이 아닌 자라고 내세우시면서 이 땅에 인물을 하나님께서 준비해놓으셨지요.

그래서 그게 뭐냐 원형이라는 말은 왜 인간은 제사장이 될 수 없는가, 이게 원형이에요. 왜 인간은 제사장이 될 수 없는가, 그 이유에 대해서 인간들은 하나님의 아픔을 온전히 담아낼 수가 없어요. 하나님의 아픔을 온전히 담아내야, 인간들은 철이 없어서 내가 한 짓이 하나님을 얼마나 아프게 했는지를 몰라요.

그냥 변명만 해요. “뭐 살다보니 그럴 수 있잖아요.” 계속 변명이에요. “뭐 더는 어쩌란 말입니까? 이 만한 것도 나름대로 지금 희생한다고 희생하는데 더는 못하지요. 제가. 할 일도 있고.” 여러 가지 변명을 하는 거예요. 온전한 아픔을 표현할 수 없습니다.

그래서 하나님은 하나님이 제시한 분만 온전히 아픔을 아버지 아픔을 담당한다는 것을 하기 위해서 왜 인간은 탈락인가를 보여주기 위해서 이스라엘 속에 인간 제사장을 내세운 겁니다. 한시적이지요.

그러면 제사장 하는 일이 뭐냐, 그건 도피성에서 나타나요. 그 어떤 사람이 자기가 의도하지 않았는데 살인을 범했습니다. 의도한 사람은 도피성에 올 수 없어요. 그래서 본인은 의도하지 않았는데 살인자 됐고 살인한 친척이 자기를 죽이겠다고 따라 올 때에 피해야 되는데 이 살인자는 약간 억울하지요. 약간이 아니고 많이 억울하지요.

그래서 재도피성이라는 곳이 46군데가 있는데, 그 도피성에다가 피해버립니다. 피하고 난 뒤에 거기에 제사장이 있다는 걸 알아요. 그러면 이건 뭐냐 하면 “나, 억울합니다. 쫓기고 있습니다. 저를 보호해주세요.” 할 때, 제사장이 “그건 너는 너의 억울함만 알지. 이 제사장이 있는 위치가 지금 이 이스라엘 전체 백성의 억울함을 내가 다 품고 있는 위치다.” 하는 겁니다.

그게 무슨 말이냐 하면 인간은 하나님과 살 수가 없어요. 어제 수요 설교에 나온 내용입니다. 인간은 너무나 태어날 때부터 더럽고 하나님은 너무나 깨끗하신 분이기 때문에 하나님과 인간이 함께 할 수가 없어요. 그런데 함께 할 수가 없어버리면 뭐가 되느냐 하면 나중에 하나님 나라에 백성이 될 수가 없습니다. 함께 할 수는 없고 백성은 되어야 되겠고, 따라서 함께 할 수 없는 자를 함께 할 수 있는 장치가 필요한 거예요.

그걸 어제는 폐기물 처리 장치라 했는데. 폐기물 처리하는 장치가 필요한 겁니다. 그러면 그 억울하게 살인하게 된 사람은 자기 생각만 하면 안 되고 제사장이 어떤 본질을 갖고 있기에 죄인마저도 이게 죄가 처리가 될 수 있는가를 보여주어야 되거든요.

그래서 이 제사장이 죽게 되면 그 살인한 사람은 떳떳하게 그 지역에 어디에 가도 무죄한 자로 풀려나올 수가 있는 겁니다. 그 말은 본인이 나는 의도 없이 사람 죽였다. 내 의사 없이 사람 죽였다. 자기 철저함, 자기 정당성에 있는 게 아니고 옆에 있는 제사장의 죽음으로 이 죄가 이 억울함이 해소가 된 거예요. 그래서 제사직은 바로 도피성에 있는 제사장의 죽음으로서 그 실체를 보여주는 겁니다.

그런데 이 도피성의 제사장의 죽음으로서 이렇게 억울한 살인자가 다시 원상복귀 할 수 있다면 그럼 사람들이 제사 지낼 때, 양 잡고, 소 잡고 염소 잡고 하잖아요. 이건 하나의 오늘날 교회 예배드리는 것처럼 형식적이에요. 그냥 시키는 대로 했으니까 양 잡으라 해서 양 잡았고, 소 잡으라 해서 소 잡았으니까 하나님 우리 별 일 없겠지요. 맨 날 이런 식이에요.

그런데 그 양 잡고, 소 잡고, 염소 잡는 그 자리에 직접 사람이 등장해 버리면 이게 내가 양 잡고, 소 잡는 이 행위로 내가 하나님과 함께 할 수 없다는 것이 들통 납니다. 나에게서 나오는 어떤 행위도 하나님께서는 함께 할 수 있는 조건이 못 되는 거예요.

그래서 소위 교회에서 하는 종교생활, 신앙생활은 다 헛수고입니다. 소용없는 짓이에요. 아무 소용없는 짓이에요. 그럼 소용 있는 짓은 무엇이냐, 이사야53장5절에 그 분이 채찍에 맞음으로 우리가 나음을 입는 거예요. 이것만이 하나님께서 소용 있는 거예요. 따라서 우리는 애초부터 이방민족은 살려고 왕을 섬기지만, 이스라엘 백성은 하나님께서 이미 죽은 자로 간주해 놓고 죽은 자인데 하나님과 함께 할 수 있는 혜택을 제공하기 위해서 제사직을 거기다가 꽂아 넣은 거거든요.

그 분이 채찍에 맞음으로 우리가 나음을 입는다면 그 다음부터는 그 사실을 우리가 받는다면 나의 사적인 나의 약점이나 단점 같은 거 그런 것은 나한테 문제거리가 되지를 않는 겁니다. 나에 대한 관심사는 할 필요가 없는 겁니다. 왜냐하면 나보고 구원하지 않기 때문에. 채찍에 맞으신 분보고, 채찍은 그 분이 맞고 낫기는 우리가 나았다는 말은 그 때부터는 꾸준하게 나를 위해서 누가 무슨 일을 했는가에 그게 핵심이에요.

내가 하나님한테 뭘 했느냐는 전혀 핵심에 집어넣으면 안돼요. 이건 항상 살아가면서 마이너스 빼어야 돼요. 내가 뭘 했는걸 다 딜리트 삭제시켜줘야 된다고요. 만약에 내가 내 의미를 줘버리면 어떤 의미가 죽어버리느냐 하면 그 분이 채찍에 맞음으로 아무것도 한 것이 없이 멀뚱하니 내가 영원한 천국에 영생을 얻게 되었다는 이 너무나 놀라운 사실이 이게 훼손이 되어버려요.

그래서 마귀는 자꾸만 우리로 하여금 우리 하는 일에 집중하도록 하는 겁니다. 이게 바로 어제 수요 설교에 압축한 겁니다.

 첨부파일 : 수요설교 설명.hwp (32.0K), Down:2
게시물9,570건
번호 제 목 이름 날짜 읽음
9978   울산 성경공부 안내 서경수 22-03-03 49
9977   대전-십자가를 아십니까(5강) 요한복음4장24절(추수로… 한윤범 22-03-02 76
9976   대전-76강 사무엘상30장7절(생명의 기계)20220228a 한윤범 22-03-02 65
9975   27강-데살로니가전서 5장 24절(부르심)220227 - 이 근… 오용익 22-02-27 95
9974   124강-욥기 38장 31~33절(십자가와 자연)220227 이근… 송민선 22-02-27 86
9973   주일학교 설교 / 마리아의 헌신 / 220227 정인순 22-02-27 76
9972   광주강의20220225b 예레미야 33장 20절(약정파기)-이 … 이하림 22-02-27 77
9971   광주강의20220225a 예레미야 33장 20절(약정파기)-이 … 이하림 22-02-27 76
9970   대전강의 안내 김성은 22-02-24 82
9969   7강-미가 2장 10-11절(떠나라)220223-이 근호 목사 오용익 22-02-24 94
9968   381강-YouTube강의(완료와 종료 요한복음 19:30)20220… 이하림 22-02-23 86
9967   380강-YouTube강의(후회 사무엘상 15:11)20220222-이 … 이하림 22-02-23 74
9966   광주 강의 안내 김을수 22-02-22 74
9965   강남-누가복음 9장 40절 (영생은 저주다) 220208b-이… 홍민희 22-02-21 70
9964   강남-누가복음 9장 40절 (영생은 저주다) 220208a-이… 홍민희 22-02-21 84
9963   26강-데살로니가전서 5장 23절(성령덩어리)220220 - … 오용익 22-02-20 93
9962   123강-욥기 38장 25~30절(사람없는 황무지)220220 이… 송민선 22-02-20 74
9961   주일학교 설교 / 삭개오 / 220220 정인순 22-02-20 71
9960   서울의존강의20220217b 베드로후서1장 21절(계시의 폭… 이하림 22-02-20 68
9959   서울의존강의20220217a 베드로후서1장 21절(계시의 폭… (1) 이하림 22-02-20 82
맨처음 이전 [1] [2] [3] [4] [5] [6] [78 [9] [10] 다음 맨끝
 
게시판
자유게시판
질문/답변
복음의 메아리
성도의 칼럼
사진첩
이전게시판글
이전질문/답변
개혁노회
도서출판후원회
성경신학
성경신학1
성경신학2
신학과철학
성경중심사상과 그 전개
성경강해
구약
신약
신학강의 1
신학강의 2
신학강의 3
자료
십자가를 아십니까?
하나님의 선택
기독교의 허상1,2
말씀의 조약돌
피와 성전과 교회
조직신학의 고속도로
과학의 정체
50여명의 신학자들
인간 구원을 위한 신학
철학의 함정
교회사
지옥의 하나님
예수사회
 
 
지역강의
강의일정
광주강의
대구강의
부산강의
서울강의
안산강의
울산강의
대전강의
기타강의
블로그
블로그
 
Copyright ⓒ 2006 by 십자가마을, All rights reserved.
주소 : 대구광역시 동구 팔공로 91길 10-11 신동아빌라 1동 201호   전화 : (053) 986-0172   H.P. : 010-3511-0172   상담 : 이근호   이메일 : knowcross@hanmail.net
홈페이지 관련 문의: 관리자(sungjaepil@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