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으로 | 로그인 | 회원가입
 
통합검색
.......................
자유게시판
질문/답변
복음의 메아리
성도의 칼럼
사진첩
이전게시판글
이전질문/답변
개혁노회
도서출판후원회
HOME > 게시판 > 자유게시판
2019-07-17 23:03:36 조회 : 96         
283강-YouTube강의(환란)20190716-이 근호 목사 이름 : 이하림(IP:61.102.247.43)
283강-YouTube강의(환란)20190716-이 근호 목사


제283강, 제목은 ‘환란’. 구약 성경에 보면 하나님께서 자기 이스라엘 백성에게 요구하는 게 있어요. ‘공의로워야 된다’ 그리고 ‘의로워야 된다’ 이렇게 구분을 해놓고 있는데, 의롭다는 것은 자기 내면이 의로워지는 것, 깨끗한 것을 의롭다 하고, 공의라고 하는 것은 그 사회 자체에서 이웃에게 바르게 하는 것을 ‘공공의 의’라고 이야기합니다. 너 자신뿐만 아니고 주변 사람들, 이스라엘에게 하는 이야기에요, 에게 하나님의 정의를 행사하라. 그것을 실천에 옮겨라, 적용하라. 구약 율법에 그렇게 되어 있습니다.

정의로움을 하나님의 성질, 성격, 속성이다 그렇게 얘기할 수 있습니다. 그런데 남한테 부탁하는 것과 남에게 법으로, 율법으로 통보하는 것은 차이가 있어요. 부탁할 때는 애걸복걸 부탁합니다. ‘제발 좀 정의로와줘, 응? 내 부탁한다.’ 이렇게 되죠. 그래서 부탁 들어주면 고맙고 안 들어주면 할 수 없고 뭐 그런데 율법 같은 경우에 하나님의 공의와 정의는 안 들어주면 이건 작살나는 겁니다.

하나님께서 공의를 행하라, 의로움을 행하라 하는 것은 반드시 무엇과 연계되어 있느냐면 안하게 될 경우에 단호한 저주와 징벌과 심판이 주어진다는 것을 기정사실화시키는 거예요.

데살로니가후서 1장 6-8절에 보면, “너희로 환난 받게 하는 자들에게는 환난으로 갚으시고 환난 받는 너희에게는 우리와 함께 안식으로 갚으시는 것이 하나님의 공의시니 주 예수께서 저의 능력의 천사들과 함께 하늘로부터 불꽃 중에 나타나실 때에 하나님을 모르는 자들과 우리 주 예수의 복음을 복종치 않는 자들에게 형벌을 주시리니” 이렇게 되어 있어요. 이 대목을 보면서 ‘하나님이 이 땅에서 직접 화내시고 벌 주시는구나’ 우리가 그렇게 생각하죠.

그러나 그렇게 생각하기 전에 앞에 하나 더 중요한 것을 생각해야 할 게 뭐냐 하면, ‘우리’라는 거예요. 하나님께서 하나님 편에 속한 사람, 하나님에 의해서 구원된 사람을 일부러 이 땅에 남겨둬요. 남겨두게 되면 세상 사람들이 노골적으로 하나님 싫다, 하나님 저주받으라고 하는 사람은 별로 없지만, 하나님 믿는 사람에 대해서 우습게보고 그 사람들을 환란케 하는 일들이 벌어지면서 심판받을 사람들이 자기의 본색을 유감없이 드러내게 되어 있어요.

성도를 이 세상을 심판하기 위한 하나의 미끼로 사용하시는 겁니다. 자기 백성을 이 세상에 던져주고 하나님께 구원받지 못한 사람들이 위에 대고 욕하는 것보다도 자기 옆에 있는 성도들을 어떻게 대우하고 어떻게 생각하느냐를 주께서는 의도적으로 지켜보시고 안믿는 사람이 믿는 사람을 환란케 했을 때 하나님께서는 율법에 준해서 그것은 공의롭지 못한 행동이라는 것을 근거로 무시무시한 불심판을 내리시는 겁니다.

데살로니가후서 1장 6절을 다시 읽어보면 “너희로 환난 받게 하는 자들에게는 환난으로 갚으시고 환난 받는 너희에게는 우리와 함께 안식으로 갚으신다”고 되어 있어요. 따라서 성도가 되었으면 성도는 홀로 된 거예요, 아니면 하나님의 의도, 계획에 칭칭 감겨서 있는 거예요? 하나님의 계획 속에 성도가 있죠. 그렇다면 성도의 인생이라고 하는 것은 내 인생, 나만의 인생, 이것은 애초에 성립이 안되는 겁니다.

성도라면 하나님의 이유와 목적, 뜻이 있어서 이 세상 속에 그냥 박혀 있는 거예요. 자꾸 혼자 있어서 외롭다고 하지 마세요. 하나님의 프로젝트에 의해서, 하나님의 직원이라고 하죠. 천국이 회사이고 하나님이 사장님이라면 하나님의 직원, 뭐 대리라도 괜찮고 차장이라도 괜찮아요, 하나님의 직원으로서 하나님에 의해서 파견근무하고 있는 사람으로서 이 땅에 특별한 사명과 임무와 의미를 가지고 살아가는 겁니다.

성도는 왜 존재하는가? 말씀이 말씀되게 실행되기 위해서 성도는 거기에 참여되어 있다고 저는 말씀드리고 싶어요. 하나님의 공의로움과 하나님의 환난을 환난으로 갚으시는, 그 하나님이 하시고자 하는 일을 들추어내고 진행하는 데에 있어서 성도는 참여한 바 되는 거예요. 성도의 인생은 혼자 계획잡고 혼자 성취하는 그런 인생이 아닙니다. 하나님의 동업자라고 할 수 있어요. 하나님과 결탁되어 있습니다.

그러면 그걸 어떻게 아느냐. 어떻게 알기는요. 말씀을 보면 나오죠. 워낙 말씀을 안 보니까 외롭다, 서럽다, 나 이제 예수 안 믿는다고 혼자 자빠지고 혼자 좌절하고 혼자 우울증 걸리고 혼자 삐치고. 왜 교회에서 나를 주목 안 하냐 이런 식으로. 왜 교회는 같은 교인인데 왜 나를 위로 안 해. 왜 동조를, 격려를 안 해줘. 목사님 섭섭합니다. 이런 식으로. 사랑받기 위해서, 위로받기 위해서, 격려받기 위해서 교회 와가지고 자기 마음에 드는 일 없다고 삐치고. 그게 뭐냐 하면 하나님과 결부가 되어 있어야 되는데 그걸 자꾸 잊어버리는 겁니다.

그런데 여기 7절 다시 보게 되면, “주 예수께서 저의 능력의 천사들과 함께 하늘로부터 불꽃 중에 나타나실 때에”. 불꽃과 더불어 천사들이 하늘에서 나타난다면 이것은 일본의 한국 수출 규제보다 더 큰 사건이에요. 북한의 핵무장보다 더 큰 사건입니다. 하늘에서 불꽃 중에 천사가 오는 그 사건에 비하면 인도네시아의 해일이나 지진, 캘리포니아 근처의 지진, 그것 뭐 아무것도 아니죠. 하늘 자체가 불꽃 중에 주님이 나타나는데.

나타나실 때에 그 다음 8절을 보면, “하나님을 모르는 자들과 우리 주 예수의 복음을 복종치 않는 자들에게”라고 되어 있는데 성경은 그렇게 돼 있거든요. 그러면 우리 한번 거리에 나가 봅시다. 하나님, 우리 주 예수 복음 압니까, 그 사람들이? 뭐 복음을 들어본 일이 있어야 복음을 알지. 복음을 모르죠? 복음을 모르면 하나님 모르는 거예요. 하나님을 아는데 복음은 모른다 이렇게 나누지 마세요. 예수그리스도의 복음 모르면 그건 하나님 모르는 겁니다. 복음이 빠진 하나님은 가짜 하나님이기 때문에.

복음 모르는 사람들이 어째 그렇게 살이 찌고 잘 먹고 좋은 차는 다 타고 다니고 맛있는 거는 다 먹고 돌아다니고. 아무 인생에 구김살이 없어. 얼굴이 활짝 폈어, 복음 모르면서. 이 자체가 환난이라고 보면 되요. 이 자체가 성도에게는 환난으로 다가오는 겁니다.

예수 그리스도의 복음도 모르고 마지막 때에 천사와 함께 불꽃으로 나타나는 것도 모르면서 잠만 잘 자더라. 행복하기 그지없더라. 친구들만 많더라. 한 달 수입만 계속해서 증가하더라. 해외 놀러는 자주 가더라. 친구도 많고 파티도 자주 열고. 세상 고민은 하나도 없어요. 만사형통. 그렇게 인생이 심각하지도 않아. 아무 문제가 없으니까.

여기 8절 끝에 보면 “복음을 복종치 않는 자에게는 형벌을 주시리라” 그 다음에 9절에 보면, “이런 자들은 주의 얼굴과 그의 힘의 영광을 떠나 영원한 멸망의 형벌을 받으리로다”. 이런 소리해도 그 사람들은 ‘하나도 안 무섭다, 나는 하나도 안 무서워. 오라고 해’ 이런 식이다 이 말이죠.

그런데 제가 방금 안 믿는 사람들이라고 했는데 소위 믿는 사람은 어떻습니까? 안 믿는 사람은 그렇다 치고 요즘 믿는 사람들은 주께서 오심에 대해서 감격하고 고대하고 그렇게 삽니까? 세상이 환난을 줘도 그것에 대해서 개의치 않고 주의 오심만 기다리고 있어요? 과연 우리 그렇게 살아갑니까? 안 믿는 사람이나 믿는 사람이나 구분이 안돼요. 그만큼 이 시대가 말씀을 떠난 시대입니다.
 첨부파일 : 283강-YouTube강의(환란)20190716-이 근호 목사.hwp (31.0K), Down:4
게시물8,088건
번호 제 목 이름 날짜 읽음
8444   2019 십자가마을 여름수련회 제9강-이사야 강해: 말씀… 이미아 19-08-03 175
8443   2019 십자가마을 여름수련회 제8강-이사야 강해: 한 … 이미아 19-08-03 137
8442   2019 십자가마을 여름수련회 제7강-이사야 강해: 과정… 이미아 19-08-03 151
8441   2019 십자가마을 여름수련회 제6강-이사야 강해: 예외… 한윤범 19-08-03 160
8440   2019 십자가마을 여름수련회 제5강-이사야 강해: 거푸… 한윤범 19-08-03 143
8439   2019 십자가마을 여름수련회 제4강-이사야 강해: 관찰… 한윤범 19-08-03 166
8438   2019 십자가마을 여름수련회 제3강-이사야 강해: 보편… 한윤범 19-08-03 154
8437   2019 십자가마을 여름수련회 제2강-이사야 강해: 공식 한윤범 19-08-03 170
8436   2019 십자가마을 여름수련회 제1강-이사야 강해: 문서… 한윤범 19-08-03 268
8435   수련회 소감 (1) 송민선 19-08-02 264
8434   1강-호세아 1장 1절(선지자의 결혼)190731-이 근호 목… 오용익 19-08-01 149
8433   34강-엡 4장 8-10절(선물의 출처)190728-이 근호 목사 오용익 19-07-30 174
8432   주일학교 설교 / 삭개오의 구원 / 190728 정인순 19-07-30 133
8431   여름수련회 정산내역 김종인 19-07-30 194
8430   수련회 분실물 안내^^ 이상규 19-07-30 183
8429   강남-요한복음 21장 18절(불신자 되기)190716b-이근호… 홍민희 19-07-29 139
8428   강남-요한복음 21장 18절(불신자 되기)190716a-이근호… 홍민희 19-07-29 111
8427   245강-여호수아 23장 9~11절(하나님과의 동행)2019072… 송민선 19-07-29 161
8426   수련회 방 배정표 서경수 19-07-26 378
8425   대전-113강 마태복음26장 28-31절(포도주 세상)201907… 이미아 19-07-25 179
맨처음 이전 [1] [2] [3] [4] [5] [6] [7] [89 [10] 다음 맨끝
 
게시판
자유게시판
질문/답변
복음의 메아리
성도의 칼럼
사진첩
이전게시판글
이전질문/답변
개혁노회
도서출판후원회
성경신학
성경신학1
성경신학2
신학과철학
성경중심사상과 그 전개
성경강해
구약
신약
신학강의 1
신학강의 2
신학강의 3
자료
십자가를 아십니까?
하나님의 선택
기독교의 허상1,2
말씀의 조약돌
피와 성전과 교회
조직신학의 고속도로
과학의 정체
50여명의 신학자들
인간 구원을 위한 신학
철학의 함정
교회사
지옥의 하나님
예수사회
 
 
지역강의
강의일정
광주강의
대구강의
부산강의
서울강의
안산강의
울산강의
대전강의
기타강의
블로그
블로그
 
Copyright ⓒ 2006 by 십자가마을, All rights reserved.
주소 : 대구광역시 동구 팔공로 91길 10-11 신동아빌라 1동 201호   전화 : (053) 986-0172   H.P. : 010-3511-0172   상담 : 이근호   이메일 : knowcross@hanmail.net
홈페이지 관련 문의: 관리자(sungjaepil@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