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으로 | 로그인 | 회원가입
 
통합검색
.......................
자유게시판
질문/답변
복음의 메아리
성도의 칼럼
사진첩
이전게시판글
이전질문/답변
개혁노회
도서출판후원회
HOME > 게시판 > 질문/답변
2006-11-29 01:37:41 조회 : 6376         
갈5:6 해석 요청 이름 : ikano(IP:222.104.198.248)

십몇년전인가 두레마을 김ㅈㅎ목사님의 생활목회 간증이 큰 syndrom이었던 시절,  


대다수 우리 기독인들은 그 설교테이프를 구해 듣거나 책을 사보거나 해서


큰 감동과 은혜를 받았던 기억이 있습니다.


오직 성장위주의 교회키우기에 매달린 한국교회에 일침을 가하며


베푸는 삶이 하나님께서 얼마나 기뻐하시는 삶인가를 일깨워서


그 시대의 큰 획을 긋는 목회자로 회자되곤 했었죠,


(당시 이근호목사님이 김목사님을 맹렬히 비판할때는 너무한 것이 아닌가라는 생각이 들기도 하였죠^^)


그런데 그 분의 작금의 행보를 볼 때,


뉴라이트 운동이니, 수구세력 단체에 자주 얼굴을 내미는 등등의 작태가


과거 그 분의 말씀을 좋아했던 기독인들에게 큰 실망을 주었고...


과거 생활목회 간증이


추악한 자기 의 확보 및 자기 자랑의 수단으로 퇴락되는 꼴을 보며


우리가 그 말장난에 속아 넘어간 것이 아닌가라는 괘씸한 생각이 들기도 ...... 


 


이근호목사님의 답변 내용을 검토해 볼 때,


성령의 역사하심으로 받은 믿음을


인간의 자기 대단함의 표상으로 드러나는 행함과는 구별해서 파악하자는 취지인 것 같습니다.


그런 입장을 metaphor(은유)로 표현한 사례가 바로 


거지가 구걸할 때의 반응들 즉,


1. 동냥 그릇을 발로 으깨버린다. 


2. 구걸행위를 한다고 구청에 고발한다.


3. 동냥 그릇 안에 들어있는 다른 사람이 이미 한 돈도 도로 가져가버린다. 불로소득이니 도적질이 성립되지 않을 것이다는 계산하에 


4. 잔돈 바뀌기 위해 동냥 그릇에 담긴 푼돈을 이용한다.


5. 자기 가게 앞에서 장사한다고 화를 내면서 추방시켜 버린다.


일 것입니다.


은유의 다섯 사례처럼,


그리스도인으로서의 빛 된 생활과는 무관한 딴 판의 행동을 해도


전혀 양심에 거리낌이 없이


십자가 은혜만을 가치있게 여기며 초월해서 살자는 주장으로 이해됩니다. 


심지어


성 프랜시스의 청빈의 삶도


성령께서 주신 변화의 삶이라기 보다는


불신앙적인 행위(하나님이 하시는 일에 대한 무언의 항변 행위)인 이유가


십자가 피 흘리심의 무용론을 펼칠 수 있는 기 때문이라고 하셨습니다.   


 


디모데전서 6:18 "선한 일을 행하고 선한 사업에 부하고 나뉘주기를 좋아하며 동정하는 자가 되게 하라"


야고보서 2:15-17 "만일 형제가나 자매가 헐벗고 일용할 양식이 없는데 너희 중에 누구든지 그에게 이르되 평안히 가라, 더웁게 하라, 배부르게하라 하며 그 몸에 쓸 것을 주지 아니하면 무슨 이익이 있으니요 이와같이 행함이 없는 믿음은 그 자체가 죽은 것이라"


라는 말씀에 대해서 평생 합당한 인간은 없으므로,   


성경말씀속에 있는 여러 도덕적인 권면(원수를 사랑하라 등) 자체는


인간으로 전혀 할 수 없는 한계를 드러내게(걸레는 빨아도 걸레) 해 주는 말씀일 따름이기에


주님께서 십자가 지심으로 그 일을 대신해 주셨으니


자신의 걸레됨(죄인됨)을 파악하여 (무리하게 수건으로 승화되려고 욕심내지말고)   


십자가 공로만을 높이며


걸레인 채로 자유롭게 살자는 주장을 하신 것으로 이해합니다.


 


여기에서


제 질문의 요지는 


'믿음에 합당한 행위'와 


세상적인 도덕적 윤리적 행위와는 전혀 상관관계가 없으므로   


세상적 기준의 위법행위나 비 도덕적 행위를 하고서도


양심의 가책 따위의 화려한 자기 의 확보행위 하지말고


그냥 그대로


닥치는 대로


마음내키는 대로 성깔대로(동냥하는 거지의 밥그릇을 발로 밟아 뿌샤버리더라도)


자유롭게 살자는 주장으로 이해하면 되겠습니까?


 

 이근호(IP:220.♡.214.30) 06-11-29 08:58 
'내'가 어떻게 사느냐보다, 주님이 나 안에서 무슨 일을 하시면서 '사시느냐'가 드러나야 된다는 겁니다.
예를 들면, 형제를 위하여 목숨을 버리는 일이 있더라도, 그런 일조차 나의 양심의 능력에서 비롯되었다는 의식을 십자가 앞에서 부인할 수 있어야 한다는 겁니다. 사람이 뭔가 나쁜 짓을 했다고 여기면 회개하기 쉬우나 사람이 뭔가 착한 일 했다고 한다면 회개하기 어렵습니다. 왜냐하면 스스로 '착한 일'이라고 간주하고 들어가기 때문입니다. 그렇게 되면 '십자가 피의 용서'가 그 순간 없어지고 마는 겁니다. 이럴 경우가 바로 '넘어질까 조심히라'가 적용되는 순간입니다.
 이가노(IP:124.♡.189.151) 06-11-29 12:28   
'십자가 보혈의 능력'앞에서
자신의 선행을 자랑스럽게 여기거나 대단하게 여기는 자체가 '넘어질까 조심해야 할' 사안인 바,
선행에 대해 보상을 바라는 심리가 잘못되었다는 지적!
'내'가 어떻게 사느냐보다, 주님이 나 안에서 무슨 일을 하시면서 '사시느냐'가 드러나야 된다는 가르침에
깊은 의미가 담겨있음을 깨닫습니다.
감사드려요^^
게시물514건
번호 제 목 이름 날짜 읽음
7   믿음의 조상? (1) 김대식 06-12-06 5281
6   결국ㅡ 인간구원신학이기에 부정하시는 것이지요? (4) 고관규 06-12-04 6101
5   질문합니다.. (3) 고관규 06-12-03 5989
4   요한복음 1장 51절 ,4장11절.4장38절 해석 부탁드리겠… (3) 이성근 06-12-03 8152
3   글을 평가해 달랬더니... 초지일관 06-12-02 6186
      글을 평가해 달랬더니... 이근호 06-12-03 5753
        글을 평가해 달랬더니...답변에 대한 질문입니다. (9) 예수마을 07-03-24 5598
          이근호 목사님, 별 말씀을 다 하시는군요... (4) 예수마을 07-03-30 6646
2   바울신학과 부활에 대해 (2) 이선경 06-11-29 5811
1   갈5:6 해석 요청 이가노 06-11-26 6368
      갈5:6 해석 요청 이근호 06-11-26 5916
        갈5:6 해석 요청 이가노 06-11-26 6200
          갈5:6 해석 요청 (1) 이근호 06-11-27 5987
          갈5:6 해석 요청 (2) ikano 06-11-29 6377
맨처음 이전 [21] [22] [23] [24] [2526
 
게시판
자유게시판
질문/답변
복음의 메아리
성도의 칼럼
사진첩
이전게시판글
이전질문/답변
개혁노회
도서출판후원회
성경신학
성경신학1
성경신학2
신학과철학
성경중심사상과 그 전개
성경강해
구약
신약
신학강의 1
신학강의 2
신학강의 3
자료
십자가를 아십니까?
하나님의 선택
기독교의 허상1,2
말씀의 조약돌
피와 성전과 교회
조직신학의 고속도로
과학의 정체
50여명의 신학자들
인간 구원을 위한 신학
철학의 함정
교회사
지옥의 하나님
예수사회
 
 
지역강의
강의일정
광주강의
대구강의
부산강의
서울강의
안산강의
울산강의
대전강의
기타강의
블로그
블로그
 
Copyright ⓒ 2006 by 십자가마을, All rights reserved.
주소 : 대구광역시 동구 팔공로 91길 10-11 신동아빌라 1동 201호   전화 : (053) 986-0172   H.P. : 010-3511-0172   상담 : 이근호   이메일 : knowcross@hanmail.net
홈페이지 관련 문의: 관리자(sungjaepil@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