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으로 | 로그인 | 회원가입
 
통합검색
.......................
자유게시판
질문/답변
복음의 메아리
성도의 칼럼
사진첩
이전게시판글
이전질문/답변
개혁노회
도서출판후원회
HOME > 게시판 > 질문/답변
2024-06-19 18:30:10 조회 : 202         
제목없음 3 이름 : 김보현(IP:58.72.11.249)
목사님 안녕하세요, 잘 지내시나요? 오랜만에 글 올리네요..

"목사님, 그럼 우리는 어떻게 하면 되죠? 어떻게 살아야 하나요?" 라는 숱한 교인들의 질문에 "그냥 막 사세요!" 라는 목사님의 답변..

유튜브 영상으로만 접한 목사님이지만 제 개인적으로 가장 임팩트 있는 씬입니다.

요즘 연예인 박진영씨가 개혁주의와 복음주의가 적절하게 섞인 듯 한 교리로 설교하는 모습을 유튜브 숏츠로 적잖이 보게 되는데요.. 댓글들 보면 사람들 교리싸움이 장난 아니더라구요..

예수님 영접상태에 대한 정의와 여부, 진리에 근접한 정통교리 진위여부, 바로왕과 갸롯유다는 지옥/아브라함과 다윗과 베드로와 바울은 천국

이런거 따지는거 아무런 의미 없지 않나요??

박진영씨 설교영상에 댓글로 밤이 새도록 끊임없이 교리싸움하는 사람들을 한편으론 한심하게 생각하는 제 마음도 사탄의 어떠함을 드러내고 있으니 그들과 제가 하나같이 사망의 종이라는 진리가 선명해지더군요.

진리가 선명해지니 기쁨이 넘치네요. 이런 모습들 다 그리스도의 십자가 죽으심과 함께 없어진 것들의 메아리에 불과하고 그리스도의 세계만이 유일하며 영원하니 자유 하네요.

분명 고통스럽지만, 인간으로서 사망의 종으로서 그냥 살아져도 되는 자유.. 어떤 모습이든 상관없이 살아지는 자유..

인간이기 때문에 당연히 부들부들 떨리고 욱신거리고 각종 더러운 것들이 끊임없이 나오는데 심지어 그런 내 모습에 고통스러워하는 것 까지 전부다 사탄, 내가 사탄이고 사탄이 곧 나라는 것이 드러날 때마다 오히려 기쁨이 생기는 이상한 경험을 합니다.

그러고 보니 어느새 아프면 아픈 채로, 슬프면 슬픈채로, 미래가 염려되면 아등바등 대책 세우고 머리 빠지도록 고민하고, 절대로 자아를 포기하지 않겠노라는 결의를 다지면서(?) 제 세계속에서 스스로 하나님이 된 채로 막 살고 있습니다.

그런데 기쁘네요. 이게 영원이 아니라는 사실이 기쁘고 그리스도께서 십자가에서 물과 피를 쏟으심과 하나님께서 그리스도를 구원하셨다는 진리로 인하여 기쁨이 있습니다.

교리 따질 것 없이, 바로왕도 갸롯유다도 히틀러도 전두환도, 대중의 판단 상 반드시 지옥에 있어야만 하는 인물들 조차도 알고 보니 그리스도께서 자기몸으로 다 품으셨다고 해도 전혀 이상할 것이 없지 않나 싶습니다.

구원은 개인의 문제가 아니니까요.. 그리스도만이 유일하며 영원이라는 이거 하나로 더 이상 이야기할게 없지 않을까...하는 생각을 해보게 되네요..

한 사람의 범죄로 말미암아 사망이 그 한 사람을 통하여 왕 노릇 하였은즉 더욱 은혜와 의의 선물을 넘치게 받는 자들은 한 분 예수 그리스도를 통하여 생명 안에서 왕노릇 하리로다 [롬 5:17]
 이근호(IP:59.♡.186.37) 24-06-20 07:17 
예수님 안에서 율법이 완성되므로서 복과 저주를 다  품으셨습니다.  양과 염소를 구분짓고 둘 사이를 영원히 격리하는 권한도 십자가 지신 유일한 분이라는 입장에서 정당한 권리 행사입니다. 이로서 새언약으로 전 우주를 덮이게 되었습니다.
 공은주(IP:175.♡.135.128) 24-06-22 18:55 
"교리 따질 것 없이, 바로왕도 갸롯유다도 히틀러도 전두환도, 대중의 판단 상 반드시 지옥에 있어야만 하는 인물들 조차도 알고 보니 그리스도께서 자기몸으로 다 품으셨다고 해도 전혀 이상할 것이 없지 않나 싶습니다." 에 안양강의(생명나무로 본 창조), 서울강의(영문없는 구원)를  듣고 덧붙여봅니다.

십자가로 온 우주를 덮으시고, 십자가 사건을 폭탄을 터트려서 생명책에 기록된 자들에게는 은혜의 죄사함으로 감사케햐여 안에 두시고, 행위책에 기록된 자들에게는 멸망함으로 선악지식으로 분노케 하여 내어쫓으십니다.

십자가의 능력으로 지금도 확실하게 명확하게 드러내시고 갈라내시어 십자가로 창조하십니다.

이 글을 올려주셔서 다시 한 번 말씀을  듣게 되니 다 이루심이 새롭고, 신기하고, 놀랍습니다.  안일했었습니다.  감사합니다.
게시물517건
번호 제 목 이름 날짜 읽음
공지   2010년 10월 부터 - 파일 다운 오류 해법 (1) 관리자 10-10-25 4952
  제목없음 3 (2) 김보현 24-06-19 203
620   탈출 (2) 정대은 23-09-24 638
619   제목 없음 2 (3) 김보현 23-05-03 821
618   제목 없음 (2) 김보현 22-05-24 1349
612   변화산 (3) 이수연 22-05-08 896
602   죄에 대해서 (1) 김인철 21-01-09 1573
601   어리석은 질문 (1) 김인철 20-12-13 1400
599   창세기 1:15절 큰 빛과 작은빛에 관한 질문입니다. (1) Matthew 20-10-26 6
596   첫째 부활에 대해서 질문드립니다. (4) 구득영 20-09-11 1384
595   질문이 있습니다. (1) 김보현 20-07-31 10
592   예술에 대해서... (2) 정대은 20-06-29 957
589   목사님 (1) 정대은 20-06-16 1103
588   잠언과 삶의 요령 (2) 정대은 20-05-07 1256
587   반복되는 좌절 (3) 정대은 19-09-09 1960
586   안식일에 일하지 말라는 이유가 무엇인지요 ? (2) 김인철 19-08-28 1817
585   막사세요 라는 말씀이 참으로 어렵습니다 (1) 김인철 19-07-20 2094
584   모이기에 힘쓰라 (2) 채덕준 19-06-22 2280
583   사도신경 (1) 김인철 19-06-14 1250
582   새예루살렘 2개의 성전 (1) 김인철 19-06-01 7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맨끝
 
게시판
자유게시판
질문/답변
복음의 메아리
성도의 칼럼
사진첩
이전게시판글
이전질문/답변
개혁노회
도서출판후원회
성경신학
성경신학1
성경신학2
신학과철학
성경중심사상과 그 전개
성경강해
구약
신약
신학강의 1
신학강의 2
신학강의 3
자료
십자가를 아십니까?
하나님의 선택
기독교의 허상1,2
말씀의 조약돌
피와 성전과 교회
조직신학의 고속도로
과학의 정체
50여명의 신학자들
인간 구원을 위한 신학
철학의 함정
교회사
지옥의 하나님
예수사회
 
 
지역강의
강의일정
광주강의
대구강의
부산강의
서울강의
안산강의
울산강의
대전강의
기타강의
블로그
블로그
 
Copyright ⓒ 2006 by 십자가마을, All rights reserved.
주소 : 대구광역시 동구 팔공로 91길 10-11 신동아빌라 1동 201호   전화 : (053) 986-0172   H.P. : 010-3511-0172   상담 : 이근호   이메일 : knowcross@hanmail.net
홈페이지 관련 문의: 관리자(sungjaepil@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