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으로 | 로그인 | 회원가입
 
통합검색
.......................
자유게시판
질문/답변
복음의 메아리
성도의 칼럼
사진첩
이전게시판글
이전질문/답변
개혁노회
도서출판후원회
HOME > 게시판 > 복음의 메아리
2019-11-24 12:40:12 조회 : 110         
술 취하지 말라 이름 : 이근호(IP:119.18.87.190)
에베소서 5:18-19 술 취하지 말라

술은 악마적 요소를 밖으로 끄집어내는 것과 관련 있습니다. 잠언 20:1에, “포도주는 거만케 하는 것이요 독주는 떠들게 하는 것이라 무릇 이에 미혹되는 자에게는 지혜가 없느니라”고 되어 있으며, 이사야 5:11에는, “아침에 일찍이 일어나 독주를 따라가며 밤이 깊도록 머물러 포도주에 취하는 그들은 화 있을진저”고 되어 있습니다.

술의 문제점은, ‘자기가 아닌 자기’로 행세하고 싶을 때 동원되는 겁니다. 허세를 부리든 아니면 자신의 비참함을 애써 감추고 싶든 어쨌든 자신의 수치를 애써 감추고 싶은 겁니다.

좋을 때는 좋다고 술을 먹는데 이는 자신을 대단한 자로 만들어 준 현재의 자신에 대한 축하주입니다. 그런데 어느새 이 술 습취는 습관화됩니다.

악마의 자신의 정신을 다 장악한 상태이지요. 진짜 허무한 자기 모습을 애써 피하고자 모습이 바로 술 마시는 폼들입니다.

인간은 날이 갈수록 내부로 악마의 작용으로 ‘저주받은 모습’을 드러내게 됩니다. 흔히 “술이 아니면 못 살겠다, 술이 아니면 못 견디겠다”는 하는데 그것은 내부에서 울부짖는 악마의 심정을 대변해서 바깥으로 토하는 중입니다.

즉 술은 마시는 것이 아니라 반대로 토해놓는 모습입니다. 성령께서는 바로 인간의 이러한 악마의 하수인으로 사는 모습을 겨냥해서 반대로 작용하십니다.

“실패한 네 모습이 원질임을 인정하고 도리어 고마워하고 이것을 발각시키신 주님의 살아계신 활동에 찬양으로 보답하라”는 겁니다.

술은 위장용입니다. 술은 자기가 자기를 몹시 학대하고 탓하는 데 동원됩니다. 모든 탓을 남 탓으로 돌리고 자신은 이 땅을 힘들게 살 이유가 없다고 항변할 때 술이 등장합니다.

성령을 받지 아니하면 맨 정신이라고 악령에 취해있는 상태입니다. 이미 습관적으로 타인 앞에서 자신의 잘남을 유지하고 싶어하는 정신이 악령이 준 ‘교만의 약’에 취해 있는 모습입니다. 맨 정신으로 하는 술 주정, “나는 정말 괜찮은 존재야!”입니다.
  ◁ 이전글   다음글 ▷
 
게시판
자유게시판
질문/답변
복음의 메아리
성도의 칼럼
사진첩
이전게시판글
이전질문/답변
개혁노회
도서출판후원회
성경신학
성경신학1
성경신학2
신학과철학
성경중심사상과 그 전개
성경강해
구약
신약
신학강의 1
신학강의 2
신학강의 3
자료
십자가를 아십니까?
하나님의 선택
기독교의 허상1,2
말씀의 조약돌
피와 성전과 교회
조직신학의 고속도로
과학의 정체
50여명의 신학자들
인간 구원을 위한 신학
철학의 함정
교회사
지옥의 하나님
예수사회
 
 
지역강의
강의일정
광주강의
대구강의
부산강의
서울강의
안산강의
울산강의
대전강의
기타강의
블로그
블로그
 
Copyright ⓒ 2006 by 십자가마을, All rights reserved.
주소 : 대구광역시 동구 팔공로 91길 10-11 신동아빌라 1동 201호   전화 : (053) 986-0172   H.P. : 010-3511-0172   상담 : 이근호   이메일 : knowcross@hanmail.net
홈페이지 관련 문의: 관리자(sungjaepil@naver.com)